2019.09.23(월)
전체기사
뉴스특집포커스오피니언트랜드컬렉션포토알립니다Daily New Item
 
기사 (전체 5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연재] 2012 S/S 신규브랜드 특집 스포츠
아웃도어의 혁신 ‘빈폴 아웃도어’ ‘더도어’ ‘피엘라벤’ ‘하그로프스’ 보드웨어 최강 버튼, 프리미엄 골프 CK골프, “기능성은 기본, 디자인 차별화 무기” 올해도 치열한 접전이 예상되는 아웃도어.수년간 지속적인 성장으로 시장을 리드하며 불황이란 없는
조수현   2012-01-02
[기획연재] 2012 S/S 신규런칭 브랜드 특집 캐주얼
트래디셔널 캐주얼 ‘까스텔바작’ ‘헤리토리’ 유니섹스캐주얼 ‘코데즈뉴욕’ ‘N.FRJ’ ‘닉스’ ‘파이트트랩’ 럭셔리 TD캐주얼과 유니섹스 캐주얼 볼륨 확대이엑스알그룹(대표 민복기)이 새로운 컨셉의 ‘까스텔바작 리니에(CASTELBAJAC LIGNEE
조수현   2012-01-02
[기획연재] 2012 S/S 신규브랜드 특집 남성복
‘존 화이트’유러피안 감성의 웨어러블한 컨템포러리 올해 남성복 신규 런칭이 품귀현상을 빚고 있는 가운데, 유일하게 (주)홀하우스(대표 김성민)의 남성 컨템포러리 캐릭터 캐주얼 ‘존 화이트(John White)’가 본격 런칭을 앞두고 주목을 끈다.존 화
조수현   2012-01-02
[기획연재] 2012 S/S 신규브랜드 특집 여성복
듀엘ㆍ에피타프ㆍ톰보이ㆍ티렌ㆍ코티니ㆍ에잇세컨즈ㆍ르뮬렝...올해 신규로 런칭되는 조닝 중에서 가장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여성복은 디자인 퀄리티와 가격경쟁력을 차별화 무기로 내세운 컨템포러리 영 캐릭터캐주얼이 중심을 이룰 것을 보인다.특히 제일모직, 신세계
조수현   2012-01-02
[기획연재] 2011년 결산 - 한 해 동안 사회 환원 가장 활발한 기업은?
나눔과 상생 경영 앞장서는 착한 기업들“한 사람의 작은 기부가 사랑과 희망을 만든다”“한 사람의 작은 기부가 사랑과 희망을 만들고 그것이 또 다른 나눔으로 이어진다면 세상이 모두 행복해질 것입니다. 기업인도 나눔을 통해 삶의 가치와 행복을 재생산하면
조수현   2011-12-19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1 유망 브랜드 - 신사복
‘갤럭시’ 매출 고공행진 ‘닥스’ 상품력 ‘캠브리지’ 영업력 우수올해 신사복 부문은 원톱 체제에서 변화를 가져왔다.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제일모직의 ‘갤럭시’가 정상매출 1위, 매출 종합 1위 브랜드로 매출 파워를 보이고 있다. ‘갤럭시’는 올해 활발한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 2012 유망 브랜드 - 남성캐릭터
지이크 파죽지세, 띠어리 시리즈 커스텀멜로우 두각 지난해 치열한 경쟁을 벌였던 남성 캐릭터 캐주얼 부문은 올해에도 치열한 경쟁을 보였다.특히 매출 강자로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지이크를 제외하고는 지난해 두각을 나타내지 못했던 브랜드들이 상위권을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0 베스트 브랜드&2011 유망 브랜드 - 남성 트래디셔널
빈폴 매출 1위, 신장률 상품력 타미힐피거 헤지스 영업력 내년 유망올해 남성 트래디셔널 캐주얼 부문은 남성복 조닝에서 여전히 파워풀한 강세를 보이고 있다.특히 지난해 1위 매출을 달성했던 폴로에 이어 뒤를 바짝 추격했던 빈폴이 박빙의 승부를 보였던 것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여성 영 밸류
- 올헤 최고의 베스트 브랜드는 잇미샤, 리안뉴욕, 리스트 선전 올해 여성 영밸류 조닝은 종합 매출 1위에 잇미샤가 정상매출 1위에 리안뉴욕, 신장률은 리스트가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본지가 롯데 현대 신세계 등 백화점 3사를 비롯한 전국 유통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영 캐주얼
‘시스템’ ‘주크’ ‘시슬리’ 두각올해 여성 영 캐주얼 브랜드는 정상 매출 1위는 시스템이 차지했으며, 신장율 1위에 주크가 영업력 1위는 시슬리가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본지가 롯데 현대 신세계 등 백화점 3사를 비롯한 전국 유통 바이어들이 선정한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영 트랜디 SPA 여성복
매출 신장율 상품력 ‘르샵’ 싹쓸이올해 여성 영 트랜디 SPA 캐주얼 조닝의 정상 매출 1위는 르샵, 매출 종합 1위로 르샵이 달성했다.특히 르샵은 올해 최고의 베스트 브랜드로 선정됐는데, 신장률 1위, 상품력, 마케팅력 1위등을 휩쓸며 시장을 평정했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여성TD/컨템포러리
띠어리 헤지스 최고 브랜드올해 여성 트래디셔널& 컨템포러리 조닝은 정상매출과 종합 매출 1위에 ‘띠어리’가 석권했다.신장률 1위는 ‘헤지스 레이디’가 영업력이 가장 우수했던 브랜드는 ‘쟈딕 앤 볼테르’였으며, 상품력은 ‘띠어리’가 마케팅은 ‘헤지스 레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0 베스트 브랜드 & 2011 유망 브랜드 - 여성 캐릭터 캐주얼
마인 최고 매출, 신장률 구호, 상품력 데코 두각전국 유통 바이어들이 선정한 2011 베스트 브랜드 설문조사결과 올해 여성 캐릭터 부문에서 매출 외형(1~11월기준) 1위는 ‘마인’이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매출 2위는 여전히 한섬의 랑방컬렉션이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커리어 캐주얼
아이잗바바 최고 브랜드 선정타임 매출 1위, 신장률 ‘쉬즈미스’ 영업, 마케팅 ‘앤클라인’ 올해 여성 커리어 조닝은 정상매출과 종합 매출 1위에 ‘타임’이 석권하고, 신장률 1위는 쉬즈미스, 영업력과 마케팅력 1위는 앤클라인뉴욕, 상품력과 종합적인 평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여성 엘레강스 / 시니어
정호진 마담포라 매출 신장율 석권올해 여성 엘레강스 시니어 조닝은 매출 순위에 종합 매출과 정상 매출 1위에 마담포라와 정호진이 각각 톱을 차지했다.또 2위에는 닥스숙녀가 여전히 강세를 보였으며 루치아노 최와 쁘렝땅, 보티첼리가 그 뒤를 이어갔다.신장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여성디자이너캐릭터
‘르베이지’ 매출파워 독보적올해 여성 디자이너 캐릭터 부문은 르베이지와 손정완, 이상봉, 양성숙의 강세가 두드러진다.올해 매출 종합 1위는 르베이지가 차지했다.제일모직이 런칭해 독보적인 상승세로 주목을 끌어온 ‘르베이지’는 올해 런칭 3년차를 맞아 매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진캐주얼
게스’ 매출최고 브랜드 등극진 캐주얼 브랜드는 지난해 이어 올해에도 게스진이 정상매출 1위, 매출 종합 1위를 달성했다. ‘게스’는 종합매출 1위를 차지해 상품력면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특히 올해 F/W 상품 반응 호조와 효율적인 홍보가 두드러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1 유망 브랜드 - 유니섹스캐릭터 캐주얼
절대강자 '지프' 절대 우위 ‘홀하우스’ 선전올해 유니섹스 캐릭터 부문 매출 1위는 지프와 MLB가 접전을 벌인 가운데, 홀하우스가 뒤를 바짝 추격하고 있다.‘지프’는 런칭 3년차 만에 캐주얼 시장을 평정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홀하우스는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볼륨 캐주얼
카이 아크만 신장율 최고지오다노 정상서 두손 '번쩍'정상 매출 부문 1위는 지오다노, 신장률 1위를 카이아크만이 영업력은 TBJ가 각각 1위를 차지했다.본지가 롯데 현대 신세계 백화점을 중심으로 2011 베스트 브랜드를 조사한 결과 지오다노가 정상
조수현   2011-12-06
[기획연재] 2011 베스트 브랜드&2012 유망 브랜드 - 제화
'소다' 상품, 영업, 마케팅 석권올해 제화 조닝에서는 지난해 이어 소다가 최고의 브랜드로 선정되는 쾌거를 안았다.올 한해 정상 매출과 매출 종합 1위는 탠디가 차지했다. 그 뒤를 소다가 바짝 추격하고 있어 경쟁적인 구도를 가졌다. 올 한 해 신장
조수현   2011-12-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회사소개광고문의채용공고고객센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151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11, 1909호(역삼동, 아남타워)  |  대표전화 : 02)564-2260  |  팩스 : 02)554-8580
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 배달사고 : 02)564-2260  |  e-mail : itnk94@naver.com
1993년 6월 2일 창간(주간) 1993년 4월 19일 등록번호 : 다-2893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의만(영일)  |  인쇄인 : 김갑기
Copyright © 2019 국제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