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26(월)
의류벤더 好시절 지났다
美 의류바이어 10년간 값 후려치기 반토막 났다
대형 리테일러 면 니트셔츠 피스 당 5불서 2.70불대로 깎여아마존은 2불대 요구, 베트남· 印尼 생산도 원가 안 돼한국 섬유소재 치명타 차별화 하이패션 올인해야한국섬유산업연합회가 매 분기마다 개최하는 스트림 간 협력간담회에서 저명한 김동녕 한세실업 회장이 최근 아주 심각한 어조로 고민을 토로했다. 의류수출벤더 ‘빅3’를 포함해 기라성 같은 섬유패션업계 대
中· 베· 印산 DTY 덤핑 제소 간다
<중국><베트남><인도>
화섬· 중소 가연업계 공조 무산 태도 바꿔 추진국내산업 피해 심각, 공멸위기 공감 이견 조율10년 부과 중국산 연장, 폭증하는 베트남· 인도산 추가국내 일부 화섬업체와 중소 가연업계 간 공조체제가 삐꺽하면서 물 건너갔던 중국산 DTY 반덤핑 관세 연장을 위한 제소문제가 재추진 될 것으로 보여진다.이는 지난 10년간 이어져온 중국산 DTY의 반덤핑 관세 부과
염색업계 代父 서상돈賞 영예
米壽지난 영원한 현역 이승주 국제텍 회장
섬유산업 살아있는 역사 위대한 기업인 추앙국제염직 세계적 명성, 대구염색공단 조성한 탁월한 지도자전· 현직 대구시장· 경북지사· 기업인 대표 한자리에 王회장 축하상금 2천만원, 3천만원 보태 5천만원 지역발전기금 기탁李회장 “저희 세대는 정말 힘든 역사를 살아왔다” 소감 기립박수
大紡공장 내 협업 버티컬 공장
해외 면방공장에 국내 편직· 염색업체 동거한다
일신방 베트남 공장 경기섬유 입주· 10월 착공할 듯경방, 빈둥성 공장 세왕섬유 입주, 본격 준비작업면사· 편직· 염색 버티컬 운영, 상호 윈윈전략 구축베트남에 면방공장을 진출해 성공적으로 가동하고 있는 일신방직과 경방 양사가 국내 편직 염색공장을 현지 공장에 유치해 10월부터 공장 신축작업에 들어갈 것
데일리 뉴스
조영일 칼럼
인터뷰
글로벌 뉴스
포토뉴스
인기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채용공고고객센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135-565 서울시 강남구 역삼1동 702-10 아남타워 1909  |  대표전화 : 02)564-2260  |  팩스 : 02)554-8580, 565-3237
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 배달사고 : 02)564-2260  |  e-mail : itnk@chol.com
1993년 6월 2일 창간(주간) 1993년 4월 19일 등록번호 : 다-2893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의만(영일)  |  인쇄인 : 김상영
Copyright © 2016 국제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