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목)
> 포토 > 포토뉴스 > 스포츠
홈트족 취향저격 ‘휠라 스튜디오(FILA STUDIO)’ 론칭집콕 홈트족 열풍 타고 스타일리쉬한 여성 에슬레저 룩 급상승
조정희 기자  |  silky2@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1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story

기존 FILA FIT 새롭게 단장, 운동과 일상에서 모두 착용 가능한 '편안함' 지향

'휠라 스튜디오 플로우 레깅스', 우수한 착용감 소프트한 5컬러 운동복~일상복까지

   
휠라 스튜디오 이미지.

 집콕족과 홈트족(홈트레이닝을 즐기는 무리)이 늘면서 운동을 즐기면서 일상에서 착용 가능한 '예쁜 운동복'에 대한 니즈가 높아가는 가운데 휠라가 여성을 위한 애슬레저룩을 선보여 주목을 끈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휠라(FILA)는 여성 특화 애슬레저 라인인 '휠라 스튜디오(FILA STUDIO)'를 론칭했다고 19일 밝혔다.

휠라 스튜디오는 휠라 여성 퍼포먼스 라인인 FILA FIT을 새롭게 단장해 탄생했으며, 운동하는 여성을 넘어 일상에서도 착용 가능한 편안함을 지향하는 애슬레저 룩을 표방한다. 애슬레저 룩의 키 아이템인 레깅스를 필두로 재킷, 스웨트셔츠, 이너탑, 팬츠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휠라 스튜디오의 대표 격인 '테잎 시리즈’는 가볍고 편안함에 초점을 맞췄다.

경량 재킷을 비롯해 브라탑, 5부 레깅스로 구성 휠라 로고 테이핑을 가미한 디자인이 돋보인다.'휠라 스튜디오 플로우 레깅스' 또한 주목할 만 하다.

스트레치성이 우수한 소재를 사용해 다양한 움직임에도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잉크네이비, 블랙, 네이비블루와 같은 트렌디한 색상과 브라운, 스킨핑크 등 소프트한 컬러까지 총 5가지 색상으로 취향에 따라 다양한 선택이 가능하다. 광택을 완전히 없앤 풀 덜(full dull) 소재를 양면으로 사용해 고급스러운데다 비침 걱정도 덜어주었다. 패셔너블한 운동복, 데일리 패션을 위한 아이템으로도 입을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이를 포함, 휠라 스튜디오 전반 스타일리시한 애슬레저 룩 연출은 물론 일상에서 입기에도 좋은 아이템이 즐비하다. 나일론 경량 소재 재킷은 가볍고 편안한 착용감 뿐만 아니라 쿨한 터치감으로 운동 전후 입기 좋다. 티셔츠, 트레이닝 상하의 세트는 스트레치성이 우수한 폴리스판 소재를 사용해 뛰어난 복원력을 자랑하며, 일부 집업재킷은 허리 부분 스트링으로 신체에 맞는 사이즈 조절이 가능하다. 레깅스 3만 5천원부터 재킷 9만 9천원까지 가격대도 합리적이다.

휠라 스튜디오는 휠라 공식 온라인몰(www.fila.co.kr), 이태원 메가스토어를 포함 전국 휠라 매장 100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휠라 관계자는 "편안한 착용감과 기능은 기본, 운동 전후 스타일리시하게 착용할 수 있는 휠라 스튜디오는 운동을 부르는 예쁜 운동복으로 신체적, 심리적 운동효과를 배가하는 역할을 할 것 "이라며, "휠라 스튜디오와 함께 스타일리시하게 운동하며, 심신의 건강과 활력을 되찾는 봄을 맞이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조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채용공고고객센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151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11, 1909호(역삼동, 아남타워)  |  대표전화 : 02)564-2260  |  팩스 : 02)554-8580
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 배달사고 : 02)564-2260  |  e-mail : itnk94@naver.com
1993년 6월 2일 창간(주간) 1993년 4월 19일 등록번호 : 다-2893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의만(영일)  |  인쇄인 : 김갑기
Copyright © 2020 국제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