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5(화)
> 포토 > 포토뉴스 > 기업
29CM ‘PT’ MS·넷플릭스 등 협업 250개사 돌파.독창적 미디어 채널 PT …250번째 기업 '테슬라(Tesla)'
조정희 기자  |  silky2@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story

브랜드 스토리를 29CM만의 스타일로 전달하는 미디어 채널이자 광고 콘텐츠 ‘PT’

6년 간 에어비앤비·나이키 등 글로벌 기업부터,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까지 다양한 만남

   
29CM B.I

29CM만의 독창적인 미디어 채널이자 광고 콘텐츠인 PT(온라인 프레젠테이션)의 250번째 PT에 세계적인 전기차기업 테슬라가 참여해 화제다.

11월 12일 현재깢 참여 브랜드가 250개사를 넘기면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PT(온라인 프레젠테이션)는 온라인 셀렉트 숍 29CM가 지난 2014년 첫선을 보인 독자적인 미디어 채널로 각 브랜드가 가진 철학을 29CM만의 톤앤매너로 풀어내, 마치 온라인 고객에게 프레젠테이션하듯이 전달하는 것이 강점이다.

주로 2030 밀레니얼 고객을 상대로 감성적인 브랜딩 캠페인을 펼치고 싶은 기업들이 선호한다.

250번째 PT를 장식한 브랜드는 세계적 전기차 기업 ‘테슬라(Tesla)’다.

   
지난 11일 공개된 29CM PT의 250번째 참여사 테슬라의 PT 아미지.

지난 11일 공개된 PT <The Greatest Drive with Model 3>는 아름다운 제주도 풍경과 함께 Tesla Model 3를 담아냈다. 고요한 Tesla 차량 내부에서 바라보는 제주의 아름다움을 조명한 것이 특징.

 이번 PT 공개를 기념해, 특별한 이벤트도 준비됐다. 이벤트 응모자 중 총 3팀에게는 ▲‘Tesla Model 3’ 2박 3일 시승 기회▲제주도 왕복 항공권(동반 1인)▲롯데호텔 제주 프리미어 스위트 오션룸(2박)을 한 번에 제공한다. 응모 기간은 11월 11일부터 25일까지 총 15일간이다.

 이 밖에도 지난 6년간 29CM는 패션·뷰티를 넘어 의식주와 관련한 다양한 국내외 브랜드들과 PT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마이크로소프트, 넷플릭스, 에어비앤비, 다이슨 등의 글로벌 브랜드 역시 29CM를 통해 밀레니얼 고객들을 만났다.

 올해 7월 삼성화재와 컬래버레이션한 <어쨌든 모험여행> 캠페인의 경우, 응모 당첨자에게 로드트립 여행 비용과 캠핑용품을 지원해 총 120만 페이지뷰와 11만 명의 이벤트 참여를 이끌어냈다. 컨버스는 2017년 5월 ‘잭퍼셀’ 제품의 캠페인을 진행해 PT 기간에만 해당 아이템의 판매율이 전년대비 동기간 기준 600% 상승했다.

 국내 주요 디자이너 브랜드와의 협업 PT도 활발하다. 오는 11월 18일까지 열리는 ‘우먼 에센셜 컬렉션’에서는 모이아, 비아플레인, 낫띵리튼 등 총 22개 브랜드가 29CM만의 단독 상품을 최대 40% 혜택으로 출시한다. 11월 14일부터는 ‘애프터프레이’, 하이드아웃’ ‘킨더살몬’, ‘다이애그널’ 등의 인기 브랜드가 참여하는 아우터 PT도 진행된다.

 29CM의 김혜인 미디어팀 팀장은 “우리만의 진정성 있는 콘텐츠로 브랜드와 동반 성장하자는 목표로 시작한 PT가, 벌써 250개의 특별한 이야기를 세상에 들려주었다는 것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더 좋은 선택을 돕기 위한 큐레이션(GUIDE TO BETTER CHOICE)’이라는 기업 미션을 바탕으로, 독창적인 브랜드를 발굴하고 그 가치를 고객에게 양질의 콘텐츠로 전달하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1년 설립된 29CM(29센티미터)는 국내외 다양한 카테고리의 브랜드를 소개하는 온라인 편집숍이다. 최신 유행 아이템을 앞다투어 소개하기보다는, 소비자가 알지 못했던 국내외 다양한 브랜드를 발굴하고 그들이 지닌 가치를 29CM만의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고객에게 전달하는 데 주력한다. 2019년 11월 현재 6천 여개의 브랜드가 입점해 있으며, 180만 명의 회원과 193만 명의 월간 방문자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 11일 공개된 29CM PT의 250번째 참여사 테슬라의 PT 아미지.

 

조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채용공고고객센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151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11, 1909호(역삼동, 아남타워)  |  대표전화 : 02)564-2260  |  팩스 : 02)554-8580
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 배달사고 : 02)564-2260  |  e-mail : itnk94@naver.com
1993년 6월 2일 창간(주간) 1993년 4월 19일 등록번호 : 다-2893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의만(영일)  |  인쇄인 : 김갑기
Copyright © 2020 국제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