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9(수)
> 뉴스 > 데일리뉴스 > 캐주얼
日 최대 SPA 'GU(지유)' 롯데월드몰 1호점 오픈13일 420평 매장 사전 공개, 세계최초 '스타일스탠드' 한국에 첫선
조정희 기자  |  silky2@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story
   
GU롯데월드몰점 여성복조닝.

하반기 대한민국 패션업계를 뒤흔들 세계적인 SPA 브랜드 'GU(지유)'가 오늘(14일) 국내 1호점을 잠실 롯데월드몰 지하1층에 오픈한다.

유니클로에 이은 최대 SPA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GU(지유)'는  개점을 하루 앞둔 13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지유 롯데월드몰점을 투어할 수 있는 사전행사를 제공, 이곳에서 고객의 스타일링을 조언하고 판매를 돕는 지유어드바이저를 통해 매장에 구성된 5개의 지유 스타일스탠드를 직접 시현하고 11개의 조닝으로 구성된 2018 F/W GU컬렉션을 미리 공개했다.

'GU' 롯데월드몰점은 국내 최초의 1호점으로 총 90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그중 40명은 고객에게 맞는 스타일을 제안하는 GU어드바이저로 구성됐다.

매장내 우먼트랜드1,2를 비롯해 남녀 진 조닝과 남성 비즈니스 캐주얼조닝, 트랜드 조닝, 베이직과 라운지웨어, 키즈가 구성돼있으며 이번 시즌 주목받는 디자이너 킴존스와 콜라보레이션한 'KIM JONES'가 별도 조닝으로 총 11개 조닝으로 전개됐다.

전체 상품구성은 일상복에서 라운지웨어까지 매시즌 트랜드를 빠르게 반영한 소재와 컬러, 패턴을 다양한 아이템으로 가방, 모자, 벨트, 여성용 액세서리까지 원스톱 쇼핑을 이끈다는 전략이다.

특히 이번시즌 한국 소비자를 위한 슈퍼 롱다운 재킷과 스키니 진등을 함께 구성했다.

GU 국내 영업부 관계자는 "한국 소비자에 정조준해서 만든 시즌 트랜드 제품은 지속적으로 확대 구성할 방침이며, 한국내 인기 제품들은 중국과 일본에서도 동시에 인기를 얻는 만큼 해당 아시아 매장까지 해당 제품을 확대 구성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GU(지유)'의 강점이자 한국 소비자들에게 잘 알려진 대표상품군 중 하나인 '파자마'는 새틴, 후리스, 벨벳, 플란넬 및 저지 등 다양한 소재와 디자인으로 선택 폭을 넓혔다.

무엇보다 가격경쟁력이 우수하다.

유니클로보다 트랜디하면서 최대 1만원이 저렴한 제품들이 즐비했다.

여성용 스키니 앵클진이 2만9900원, 니트 롱원피스가 3만9900원, 울블랜드 오버사이즈 코트가 9만9900원이다.

사전행사에서 참가자들에게 가장 주목을 끄는 곳은 전세계 GU진출국 중 한국서 최초로 선보인 지유 롯데월드몰점 5개의 벽에 설치된 GU STYLE STAND(지유스타일스탠드)였다.

지유 상품을 한눈에 볼수 있는 터치 스크린 방식의 지유스탠드는 원하는 제품의 다양한 스타일링과 상세상품 정보를 직접 화면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특히 GU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한 경우 이곳에서 확인한 상품을 내 계정으로 담아 모바일로도 주문할 수 있다.

   
   
지유스타일스탠드는 원하는 스타일 정보를 제공하고 상품 태그를 통해 직접 구매까지 연계한다.

또한 고객이 매장내 제품을 가져와 벽면에 태그하면 해당 제품에 대한 상세한 정보가 뜨고, 좋아요를 누르면 QR코드가 구현되면서 고객 휴대폰 장바구니에 담기는 방식도 함께 제공한다.

이외에도 고객에 매장내에서 기다리지 않는 '노웨이트'서비스를 통해 피팅룸 번호표를 제공하고 호명하는 방식을 구현, 이 또한 QR 코드 스캔시 대기번호를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이날 GU 관계자는 "전체 상품구성은 주단위 신상품이 입고되는 방식으로 전체 매장의 1/3이 신상품으로 채워질 예정"이라며 "현재 일본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킴존스(KIM JONES) 콜라보레이션 상품이 가장 빠르게 완판될 것이라고 판단, 이 매장의 변신을 가장 빠르게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story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기사
회사소개광고문의채용공고고객센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151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11, 1909호(역삼동, 아남타워)  |  대표전화 : 02)564-2260  |  팩스 : 02)554-8580
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 배달사고 : 02)564-2260  |  e-mail : itnk94@naver.com
1993년 6월 2일 창간(주간) 1993년 4월 19일 등록번호 : 다-2893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의만(영일)  |  인쇄인 : 김갑기
Copyright © 2018 국제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