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5(목)
전체기사
뉴스특집포커스오피니언트랜드컬렉션포토알립니다Daily New Item
 
기사 (전체 1,4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조영일 칼럼] 실패는 넘어지는 것이 아니라 포기하는 것
요즘 박근혜 대통령의 ‘쥐덫’ 논리를 놓고 말꼬리가 무성하다. 미국의 울워스라는 쥐덫 회사가 “한번 걸린 쥐는 절대 놓치지 않으면서 예쁜 모양의 플라스틱 쥐덫으로 만들어 발전시켰다”는 내용이다. 그러나 디자인이나 위생측면에서 뛰어난 제품의 이 쥐덫은
국제섬유신문   2016-07-11
[조영일 칼럼] 중소‧ 영세기업 죽이는 최저임금 인상
양의 동서를 불문하고 정치인의 세치혀는 믿을 것이 못된다. 후진국이나 개도국은 물론 선진국 영국마저 선동 정치에 국민이 자해하고 분노하고 있다. 브렉시트(EU연합 탈퇴)만이 영국이 번영하고 전 세계를 지배하는 만병통치약으로 과장하던 탈퇴파의 수작에 국
국제섬유신문   2016-07-04
[조영일 칼럼] 겁나는 TPP 재협상 설
자고새면 간에 금이 간 충격적인 사건이 가슴을 쓸어내린다. 민란으로 향하던 초침소리가 째깍 째깍 다가온 순간 절묘한 처방으로 영남권 신공항 문제가 수습됐다. 세계를 긴장시킨 영국 브렉시트 투표가 우려 반 기대 반에서 결국 탈퇴로 결론 났다. 어려운 세
국제섬유신문   2016-06-27
[조영일 칼럼] 롯데百, 수수료 인하 성의 보여라
나라 돌아가는 꼴이 마치 네모난 삼각형을 보는 것 같다. 민생은 불안하고 경제는 망가지는데 도처에서 끝없는 악행과 폐단이 창궐한다. 하나의 예증으로 경제 현장에서 오래전부터 “산업은행이 망해야 나라 경제가 산다”는 유행어가 돌았다. 역시 대우조선이 저
국제섬유신문   2016-06-20
[조영일 칼럼] ‘평창 포럼’ 극복과 도전 배웠다.
설마 했던 파국의 서곡이 본격 울려 퍼지고 있다. 우리 경제의 버팀목인 ‘배철수’를 중심으로 핵심 산업이 속절없이 망가지고 있다. 배와 철강, 해운을 일컫는 배철수와 석유화학? 건설이 보태져 산업 중심축이 무너지고 있다. 조선 3사에 여신 규모가 80
국제섬유신문   2016-06-13
[조영일 칼럼] 명성과 권위의 상징 ‘삼우당’賞
시시각각 이어진 경천동지(驚天動地)에 한숨과 분노가 보태진 팍팍한 세상이다. 10종 허들도 모자라 온갖 헤저드가 도처에서 스멀거린다.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에서 안방의 세월호인 가습기 살균제 사건으로 수많은 생명이 집단으로 희생당했다. 소리 없는 살
국제섬유신문   2016-06-07
[조영일 칼럼] <창간 23주년에 부쳐>三憂堂 정신으로 정진하겠습니다.
섬유패션산업의 진정한 길잡이이자 동반자인 국제섬유신문이 6월 2일로 창간 23돐을 맞는다. 섬유패션산업의 명운을 좌우할 등대역을 자임하며 전문지의 새 지평을 연 국제섬유신문은 자타가 공인하는 국내 정상의 섬유패션전문지로 자리매김했다. 하루가 아니라 분
국제섬유신문   2016-05-30
[조영일 칼럼] 가속화 될 空洞化 참상
거두절미하고 월마트, 타겟, 콜스, 페니, 메이시 백화점 등 미국의 크고 작은 유통회사의 결산기는 대부분 1월말이다. 12월말 결산이 많은 한국과 달리 1월말 결산을 고집하는 이유가 있다. 연중 매출이 가장 많은 시즌이 11월 추수감사절부터 할라데이가
국제섬유신문   2016-05-16
[조영일 칼럼] 이란이 ‘비상구’다
우리는 세계에서 유례없는 압축성장으로 지금 단군 이래 가장 잘 먹고 잘 살고 있다. 세계 10위권의 경제 대국으로 우뚝 서 전 세계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불과 반세기 남짓 전 초근목피로 연명하던 빈곤국가가 어느새 비만을 걱정하고 있다. 지난 한주일
국제섬유신문   2016-05-09
[조영일 칼럼] 老松이 무덤을 지킨다
권력의 무상함이 실감난다. 4‧13 총선 참패로 박근혜 정부의 좋은 시절이 끝나간다.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는 정치공학마저 여지없이 빗나갔다. 야당 분열로 일여다야 구도에서 도저히 질 수 없는 선거에서 여당이 일패도지 참패한 후폭풍
국제섬유신문   2016-05-02
[조영일 칼럼] 개성공단 기업의 피맺힌 절규
개성공단이 폐쇄 된지 75일째를 맞고 있는 가운데 생사기로를 헤매고 있는 해당 기업들의 아비규환의 절규가 일파만파로 번지고 있다. 거의 전재산을 투자해 운영해온 공장과 설비 등 고정자산을 그대로 두고 온데다 대부분 원청업체나 협력업체 소유인 원부자재
국제섬유신문   2016-04-25
[조영일 칼럼] 20대 국회 ‘개성공단 특별법’ 제정해야
정부 여당이 4·13 총선 가도에서 옹기짐 지고 가다 자갈밭에 굴렀다. 옹기짐은 풍비박살 났고 책임론에 몰린 지휘부는 혼비백산했다. 모든 나무는 뿌리가 다칠 때 더 아프다. ‘투표탄핵’, ‘선거탄핵’ 이란 말까지 나온 것은 정부 여당의 오너인 대통령을
국제섬유신문   2016-04-18
[조영일 칼럼] 의류벤더, 함께 멀리가야
4.13 총선 전망이 대혼전이다. 여론조사가 무덤일 수 있지만 판세는 요동치고 어느 때보다 변수가 많다. 정치 공학적 방정식은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초반에는 야권분열로 새누리당의 180석이 정설인가 싶더니 선거가 임박할수록 가설로 바뀌고
국제섬유신문   2016-04-11
[조영일 칼럼] 품질은 뒷전 싸야 먹힌다
땅 꺼질까봐 걸어 다니기 겁나서 하는 기우가 아니다. 기업과 국가를 불문하고 1등을 해야 할 분야에서 꼴찌를 하고 꼴찌를 해야 할 곳에서 1등을 하면 싹수가 노란 것은 불문가지다.요즘 선거판에 홀려 실상을 망각해서 그렇지 나라 돌아가는 통박이 예사롭지
국제섬유신문   2016-04-04
[조영일 칼럼] 섬유패션 성장판 열려있다
공자(孔子)의 제자가 물었다. “선생님 정치가 무엇입니까?” 공자가 대답했다. “정치는 백성의 흐르는 눈물을 닦아주는 것이다.” ….한국 정치는 국민의 눈물을 닦아주기보다 억지로 뺨을 때려 눈물을 흘리게 하고 있다. 국민을 졸(卒)로 보고
국제섬유신문   2016-03-28
[조영일 칼럼] 중국 제대로 알아야 금맥 캔다.
이세돌 신드롬에서 깨어나 일상으로 복귀하자 오만가지 무거웠던 침잠이 표면으로 부상해 가슴을 짓누른다. 먼저 공천 학살 후유증으로 심한 내홍을 겪고 있는 정치권의 꼬라지부터 분통 터지게 한다.수출은 14개월 연속 적자행진이고 내수경기 역시 절벽상태에서
국제섬유신문   2016-03-21
[조영일 칼럼] 빨라진 봉제‧ 직물 현지화
시시각각 변곡점의 꼭대기를 갈아치우는 세상의 변화가 겁난다. 바둑 천재 이세돌 9단이 인간이 만든 인공지능 앞에 속수무책 당하는걸 보고 세계가 경악했다. 설마가 사람 잡는다고 바둑에서까지 기계가 인간을 압도하는 세상이 현실화됐다. 가상의 세계가 현실화
국제섬유신문   2016-03-14
[조영일 칼럼] 개성공단 기업 ‘재기 해법’
‘헬조선’, ‘금수저‧흙수저’의 자학성 장탄식이 급속히 퍼지고 있다. 정치권의 무기력이야 이미 체념상태지만 먹고 사는 경제가 망가지고 있어 공포와 분노가 들끓고 있다. 수출은 14개월째 마이너스 성장을 질주하고 내수경기 역시 깊은 터널 속에
국제섬유신문   2016-03-07
[조영일 칼럼] 개성공단 기업 줄도산 막는 길
우리나라는 세계 108번째의 좁은 국토다. 남한만을 기준하면 더욱 왜소하다. 미국 면적은 남한의 98배이고 중국은 95배에 달한다. 러시아는 170배다. 좁다는 이웃 일본은 남북한을 합쳤을 때 1.7배이고 남한만 기준하면 3.7배에 달한다. 우리나라는
국제섬유신문   2016-02-29
[조영일 칼럼] 개성공단 기업 죄 없다
개성공단이 옹기 짐 지고 가다 자갈밭에 넘어졌다. 물통에 남은 마지막 한모금의 물을 모래밭에 쏟은 모양새다. 개성공단 기업의 80%가 시리고 먹먹한 가슴을 안고 재가동 가능성에 실오라기 희망을 걸지만 화살은 시위를 떠났다. 엎질러진 물을 되 담을 수
국제섬유신문   2016-02-2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회사소개광고문의채용공고고객센터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151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311, 1909호(역삼동, 아남타워)  |  대표전화 : 02)564-2260  |  팩스 : 02)554-8580
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 배달사고 : 02)564-2260  |  e-mail : itnk94@naver.com
1993년 6월 2일 창간(주간) 1993년 4월 19일 등록번호 : 다-2893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의만(영일)  |  인쇄인 : 김갑기
Copyright © 2019 국제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